이번 저작권법의 요지는 “뭘하던 불법”

블로그에 음악 거는것도 불법. 재가공 공유도 불법. 불법. 불법.불법… 이번 저작권법의 요지는 “암튼 뭘 할려고 하던간에 하지마. 불법이니까.”

100키로로 달리고 있는 많은 세상과 사람들 앞에 서선, 경제속도는 40키로니까 그 속도 외엔 모두 처벌하겠다는 판이지만, 공유때문에 음악시장이 망가졌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칼을 쥐고 있으니, 누가 말리겠어. 그렇다니 그런가 보다 해야지. 뭐.

5 thoughts on “이번 저작권법의 요지는 “뭘하던 불법”

  1. 핑백: COZY SEASON 2
  2. 핑백: whisperknot

댓글 남기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