내가 자초한 노가다

그냥 스트리밍 되게 최적화 해서 컨버팅만 하면 되는 일이었다. 그런데 욕심이 생기더라구.

” 일단 앞에 로고 들어가는건 필요한 작업이지만, 영화 좌상단에 로고도 워터마크처럼 넣구요, 풀화면으로 볼수도 있게 작업하겠습니닷”

이 한마디로 인해, 거의 보름을 날밤을 세웠다. 그냥 입닫고 있었으면 며칠이면 끝날일을.. 하지만 보람은 있다. 화질이 좋아서 해외에서도 평이 좋단다. 주르륵.

http://www.senef.net

댓글 남기기